2024.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9.9℃
  • 구름조금강릉 34.9℃
  • 맑음서울 30.9℃
  • 맑음대전 32.0℃
  • 맑음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28.8℃
  • 구름많음광주 31.8℃
  • 구름많음부산 25.6℃
  • 맑음고창 31.8℃
  • 흐림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25.5℃
  • 맑음보은 31.1℃
  • 맑음금산 31.7℃
  • 구름많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4.4℃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경북 경산, 화장품 수출 전진기지 만든다

‘K뷰티 화장품산업 메카’ 선포…수출 10억 달러·일자리 3,500개 창출

K-뷰티 화장품산업 육성 선포식.

 

 

경상북도는 경산에 자동차산업을 대체하는 신성장 동력으로 화장품 산업을 집중 육성한다.

 

이를 위해 도는 26일 경산시청 2층 회의실에서 ‘K-뷰티 화장품산업 육성 미래비전 선포식을 개최하고, 8개 기관·기업체와 화장품 분야 공동연구와 기술교류 증진,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날 선포식에 참석한 김관용 경북도지사, 최경환 국회의원(전 기획재정부 장관), 최영조 경산시장, 변창훈 대구한의대 총장, 지역의회 의원들과 화장품업계 대표 등 150여명은 새로운 미래 성장산업의 성공적 추진을 다짐했다.

 

도는 우선, 화장품산업 육성 인프라 확충을 위해 2019년까지 총 200억 원(국비 100, 지방비 100)을 투입,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를 구축한다.

 

센터는 제품 기획, 시제품 생산, 수출 지원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화장품 관련 기업 유치를 위해 경산 연구개발(R&D)특구 안에 165규모의 코스메틱 특화 산업단지를 만든다.

 

중국, 일본 등 해외 기업과 수도권에서 이주한 기업 등 40여 곳의 화장품 기업을 유치하고, 이를 바탕으로 2025년까지 수출 10억 달러, 고용 창출 3,500명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입주 수요를 조사한 결과 기업 27곳에서 138분양을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한방과 천연소재를 기반으로 한 글로벌 제품과 뷰티 융복합기술을 개발하고 해외마케팅과 기업유치도 적극 추진한다.

 

대구한의대에는 ‘K-뷰티 융복합 캠퍼스를 만들어 연간 1만 명의 관련 업종 재직자 교육을 하고 400여명의 해외 유학생을 유치한다.

 

도는 K-뷰티산업 육성을 위해 기존 충북 오송과는 차별화된 전략을 추진한다.

 

오송이 대기업을 중심으로 내수 중심 산업을 육성하고 있지만 경산은 해외기업과 중소·창업 기업 중심의 국내 최대 수출전진기지로 키운다는 구상이다.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화장품산업은 중국을 중심으로 세계적으로 매년 1018%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미래 유망산업이다화장품 산업이 경북경제를 살리고 청년실업을 해결할 수 있는 효자산업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 ‘K-뷰티 화장품산업 비전 선포식을 시작으로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를 조기에 완공하고 경산시가 우리나라 화장품산업의 최적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인프라 확충, 기술개발 및 교육훈련 사업에 투자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출처-경상북도청)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울진중, 풋살 리그 도 대표 출전권 획득
[경북투데이 보도국] === 울진중학교(교장 원창국)는 6월 5일 울진 연호문화센터 풋살장에서 ‘교육지원청 단위 학교스포츠클럽 풋살 리그’에 참가하였다. 이번 학교스포츠클럽 풋살 리그에 남학생 팀은 3학년 남학생들로, 여학생 팀은 2학년과 1학년으로 구성하였다. 리그 참가 학생들은 학기 중 아침과 점심, 방과 후 시간에 다양한 학교스포츠클럽에서 구슬땀을 흘리며 연습하여 실력을 향상했으며, 풋살 능력뿐만 아니라 바른 인성도 함께 함양하여 울진중학교 대표 선수로 성장하였다. 리그 결과는 여학생 풋살팀은 죽변중학교와의 경기에서 아쉽게 0:1로 패하였으나, 남학생 풋살팀은 부구중학교와의 경기에서 4:0으로 승리하였다. 남학생 풋살팀의 경우 8월 31일, 9월 1일에 도 단위 학교스포츠클럽 리그에 참가할 예정이다. 김 모 교사는 “학생들이 아침과 방과 후에 열심히 연습하는 모습을 종종 보았는데, 오늘 경기장을 누비며 활약하는 모습을 보니까 다양한 감정이 들고 기특하다.”라고 말하였다. 원창국 교장은 “열정적으로 경기에 참여한 경험이 학생들에게 좋은 경험이 되었을 것으로 생각하며, 이번 리그에 여학생들도 참여하였는데 앞으로도 남학생뿐만 아니라 여학생 체육 활성화에 크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