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17 (화)

  • 흐림동두천 -3.2℃
  • 흐림강릉 1.4℃
  • 흐림서울 -0.5℃
  • 맑음대전 1.9℃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많음울산 4.3℃
  • 구름조금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5.6℃
  • 맑음고창 2.5℃
  • 제주 4.2℃
  • 흐림강화 -2.8℃
  • 구름조금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1.6℃
  • 맑음강진군 3.9℃
  • 구름조금경주시 3.5℃
  • 구름조금거제 4.6℃
기상청 제공

사회

영덕군, De:gital 트레킹&캠핑 페스티벌 최초 개최

- 디지털 탄소배출 저감, 아름다운 동해 만끽하는 자연 체험 제공 -

[경북투데이사회부기자 김수룡] === 경상북도 문화관광공사와 영덕군이 지원하고 메이드인피플이 주관·주최한 1De:gital(:지털) 트레킹&캠핑 페스티벌이 지난 19일과 20일 이틀간 영덕군 고래불 국민야영장에서 펼쳐졌다.

 

전자기기에서 벗어나 일상에서의 쉼을 체험하고 디지털 탄소배출을 줄이자는 취지로 진행된 이날 행사엔 전국에서 300명이 참여해 전자기기를 끈 채 영덕군의 유명 산책로인 블루로드 C코스의 일부를 걷는 아날로그 트레킹 프로그램과 다양한 가수들로 구성된 무대공연, 버스킹 공연이 곁들어진 캠핑 프로그램 등을 체험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트레킹 프로그램 시 구간마다 안전요원들을 충분히 배치하고, 캠핑 프로그램에선 야간에 상주하는 경비인력을 배치하는 등 참가자들의 안전을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메이드인피플의 설동원 대표는 영덕군의 도움이 있어 행사를 안전하게 마칠 수 있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전국에서 모인 참가자들이 영덕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고 전했다.

 

영덕군은 이번 1De:gital 트레킹&캠핑 페스티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고 참가자들의 반응이 좋은 만큼 지역의 아름다운 관광지를 알리는 행사로 매년 진행할 것을 추진하고 있다. ==== 경북투데이보도국 skm4049@naver.com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코로나19 여파로 보건의료인력 피로 심각, 원활한 수급 지원
김원석 경상북도의회 의원(울진)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보건의료인력의 피로가 극에 달하고 있는 상황에서 원활한 인력 수급과 복리증진을 위해 「경상북도 보건의료인력 지원 조례안」을 발의했다. 이번 조례안은 고령화시대와 코로나19 팬데믹 등 질병구조의 변화로 보건의료서비스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상당수의 보건의료인력들이 야간근무, 초과근무, 교대근무 등으로 어느 때 보다 열악한 근무환경에 놓여소진과 이탈 현상도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어, 이에 대한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자 한 것이다. 보건복지부 자료에 따르면 2022년 경북의 인구 1천명당 활동 의사는 1.39명으로 전국 평균 2.18명에 한참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전국 17개 시·도 중 16위), 인구 1천명당 활동 간호사의 경우에도 전국 평균 4.85명 보다 낮은 3.99명(17개 시·도 중 13위) 그치는 등 경북의 보건의료인력은 그 어느 곳보다 과중한 업무 환경에 처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례안의 주요 내용은 ▲보건의료인력 지원을 시행계획의 수립·시행 ▲보건의료인력의 장기근속 유도 및 의료취약지 및 공공의료기관의 원활한 보건의료인력 확보를 위한 지원 사업 규정 ▲보건의료인력지원위원회의 설치

경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