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수)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3.0℃
  • 맑음서울 16.8℃
  • 맑음대전 13.6℃
  • 맑음대구 11.4℃
  • 맑음울산 10.9℃
  • 맑음광주 17.5℃
  • 맑음부산 14.9℃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6.3℃
  • 맑음강화 12.7℃
  • 맑음보은 11.0℃
  • 맑음금산 11.0℃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9.1℃
  • 맑음거제 12.9℃
기상청 제공

“한국 수영의 미래가 밝다”김우민,황선우 세계선수권 金

- 12일 남자 자유형 400m 금메달, 김우민
- 14일 남자 자유형 200m 금메달, 황선우

[경북투데이 보도국] === 김우민(22,강원도청)에 이어 황선우까지 금메달을 목에 걸면서 한국 수영은 역대 세계선수권 단일대회 최고성적을 거두었다.

 

먼저, 지난 212일 월요일(한국시간)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2024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400m에서 김우민은 34271로 개인기록을 경신하며 금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김우민은 박태환 이후 13년만에 이 종목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을 뿐만 아니라 한국수영 선수로서 역대 2번째 세계선수권 금메달리스트가 되었다.

김우민은 시상 소감에서 제가 세계선수권 메달이 아예 없었는데 첫 메달을 금메달로 시작할 수 있게 돼서 정말 감회가 새롭습니다.박태환 선수 이후로 자유형 400m에서 첫 메달인데 그런 영광스러운 메달 기록을 계속 이어갔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14(한국시간)에 황선우(20,강원도청)가 자우형 200m 결승에서 14475로 연이어 금메달을 땄다.


50m(2424),100m(5057)까지 선두를 지키며 레이스를 펼치다가 150m에서 선두자리를 내어주는 위기를 맞았으나 강력한 막판 스퍼트로 추월에 성공하며 금빛피날레를 성공시키었다.


소감에서는 내개 없었던 금메달을 획득하게 돼 굉장히 뿌듯하다고 하였으며 세계선수권에서는 은,동메달만 있어서 금메달을 따고 싶었다.오늘 그 꿈을 이뤄 행복하다고 말하였다.

 


이로써 한국 수영은 단일 세계선수권으로서 처음으로 2개 이상의 금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로 7월에 열리는 프랑스 파리올림픽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 2024년 국가재난관리 유공 대통령 표창 수상
[경북투데이 보도국] ===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이사장 박경조)가 지난 23일「2024년 국가재난관리 유공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국가재난관리 유공 정부포상은 매년 지역사회의 안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하는 개인 및 단체의 공로 인정과 격려를 위하여 수여하는 정부포상이다. 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는 지난 울진 대형 산불, 경북지역의 집중호우, 강원도 고성 산불, 충남지역 집중호우, 태풍 피해 복구 등 다양한 재난·재해 상황에서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였다. 울진군은 평소 재난·재해 예방을 위하여 ‘행복마을 사랑배달’ 사업을 통해 마을 주민들에게 화재감지기 설치와 소화기 보급 등의 예방 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1365동네방네 긴급지원사업’을 통해 화재 발생 가구에 임시거소를 제공하여 위기 상황에서도 주민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또한 '참! 좋은 사랑의 밥차’ 운영으로 재난 현장에서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함으로써 긴급한 구호 활동의 일환으로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이번 대통령 표창은 자원봉사자들이 재난 상황에서 보여준 노력과 헌신을 국가 차원에서 인정받은 것"이라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