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2.0℃
  • 구름많음대전 3.7℃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6.4℃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2.4℃
  • 맑음제주 10.1℃
  • 맑음강화 2.3℃
  • 흐림보은 1.1℃
  • 맑음금산 1.4℃
  • 맑음강진군 5.6℃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후포수협 70억대 건물 회식당은 입점도 못한 상태”

- 해수부 회식당 임대는 불가판단 - - 8년 만에 진실 밝혀낸 공투연 – - 상습적인 국유재산법 위반행위 고발할 것 -

[경북투데이 보도국 ] === 후포수협은 회 식당 임대를 위해 70억원의 거대 조합자금으로 수산물유통센터를 건립했지만 준공한지 1년이 지나도록 세입자들을 입점시키지 못한 현실이다. @ 70억대의 수협건물 1년이 지나도록 회식당은 개점하지 못한 상태다. 후포수협이 수산물유통센터직매장을 건립하고자 한 당초 목적은 임대 목적의 회 식당이 아닌, 어민들이 생산한 수산물을 소비자에게 직접 내다 파는 어가소득증대에 기여하기 위한 단순 유통시설이었다. 그러나, 8년 만에 밝혀진 사실은 임대장사를 하기 위한 조작된 사업계획에 불과했고, 2015년 공사 중단위기에 몰리자, 준공 후 사용조건을 위반하지 않겠다는 이행각서를 해수부에 제출해야만 했다. 착공 8년 우여곡절 끝에 준공을 했지만 분쟁은 아직도 진행 중이다. 손해배상 청구사건을 비롯 허위사업계획서제출 및 국유재산법 위반 관련 공투연 은 형사고발건을 준비 중이다. 이사건의 중심에 있는 공투연 대표 S 씨는 "후포수협의 위법행위를 관계기관이 인정하고 행정명령을 내리기 까지 8년의 세월이 흘렀다"고 했다. 이어 그는 분쟁의 가장 큰 책임은 울진군과. 해수부다. "후포수협은 10년 전부터 상습적으로 동일한 불법행위를 자행해왔고

투데이포커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박형수 의원, 한국은행 대구경북·포항본부 및 대구지방국세청 국정감사 참석
박형수 의원이 한국은행 대구경북·포항본부와 대구지방국세청에 대한 국정감사에 참석했다. 20일 대구시 중구 동덕로에 위치한 한국은행 대구경북본부에서는 한국은행 대구경북·포항본부와 대구지방국세청에 대한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국정감사가 열렸다. 이 날 국정감사에서 박형수 의원은 한국은행 포항본부장에게 탈원전이 경북경제에 미칠 여파에 대해 조사·연구해달라고 주문했다. 박 의원은 한국은행 포항본부장에게, “현 정부의 탈원전 정책으로 동해안 지역 노후 원전 수명연장 및 신규원전 건설이 좌절됐다”면서, “지역 경제를 파국으로 몰아갈 수도 있는 탈원전 정책이 경북지역 경제에 미칠 영향을 면밀히 조사하여 국회에 제출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대구지방국세청장에게는, “경북지역 원전 가동이 중단되고 신규 원전 건설이 좌절됐을 때 세수에 미치는 영향은 어느 정도나 될지 고민해보아야 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지난 2017년 6월 문재인 대통령의 신규원전 전면 백지화 선언으로 신한울 3, 4호기의 건설이 중단된 직후 울진지역의 폐업자 현황이 급격히 늘기도 했다. 2016년 22개소이던 울진지역 법인 폐업자 수는 2017년 2배 이상 증가한 45개소였으며 2018년에는 65개소로 또 다

경제

더보기